타블로는 11월그룹 에픽하이의 타블로가 베스트셀러 작가가 됐다.

4일 단편 소설집 ‘당신들의 조각들’을 출간했다. 이 책은 출간 전 예약판매 1위를 기록할 정도로 높은 관심을 받더니 발매 1주일 만에 5만부가 판매됐다. 이에 힘입어 최근 2만부를 추가인쇄했다. 타블로의 책은 교보문고 11월 첫째주 베스트셀러 종합 1위를 차지했다.

‘당신의 조각들’은 타블로가 1998년부터 2001년까지 미국 뉴욕, 샌프란시스코, 시카고 등지에서 집필한 열 편의 단편을 모은 단편집. 최초 영어로 작성한 것을 타블로가 직접 우리말로 번역했다.

이번 소설집에는 타블로가 지난해 MBC ‘일밤-경제야 놀자’ 코너에 출연해 공개했던 영문소설 ‘안단테’(Andante)도 포함돼 있다. 명문 스탠포드 대학을 최고학점으로 졸업한 타블로의 자작 영문소설은 대작가 토비아스 울프가 극찬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당시 방송에서 감정가 3,000만원이 책정됐다.

타블로는 ‘당신의 조각들’이 베스트셀러됨에 따라 베스트셀러 작가로서 명예뿐 아니라 두둑한 연말 보너스도 받게 됐다. 타블로는 계약금 외에 5만부 판매에 대한 5,000여만원 인세를 받게 됐다.

타블로는 최근 인터뷰에서 “작가의 꿈은 음악을 하기 전부터 품고 있었던 것”이라며 “앞으로 음악뿐 아니라 영화와 소설 등 다양한 영역에 끊임없이 도전하고 싶다”고 밝혔었다.
Posted by lamoz

서울시교육청이 200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등급 구분점수(커트라인) 등 수능 가채점 결과에 대한 발표를 하지 않기로 해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발을 구를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시교육연구정보원 이남렬 연구사는 25일 "올해 수능은 지난해와 달리 원점수, 표준점수 등이 전혀 공개되지 않기 때문에 등급 구분점수를 예측하기가 매우 어렵다"며 "자칫 실제 점수와 큰 차이가 날 수 있어 발표하지 않기로 방침을 정했다"고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지난해에도 진학지도지원단 소속 교사들을 동원, 수능 가채점 성적을 분석한 뒤 진학지도 차원에서 공식 성적발표 이전에 원점수 및 표준점수 최고점 등의 예측치를 내놓은 바 있다.


당시 공개된 예측치가 비교적 정확했다는 평가가 있었지만 교육당국이 사설 입시기관들처럼 수능 성적 예측치를 내놓는 것이 과연 바람직한 것인지에 대한 논란을 피할수는 없었다.


올해의 경우 수능 성적이 등급으로만 매겨지고 성적이 공식 발표되는 다음달 12일 전까지 수험생들은 자신의 등급을 정확히 알 수 없기 때문에 대입전략을 짜기 위해서는 등급 예측치라도 파악하는 것이 어느 때보다 절실한 상황이다.

Posted by lamoz

9414번 실시간

분류없음 2008.09.22 08:28

http://www.gbis.go.kr/peop/INFO.bis?method=readFRouteNew&routeId=41004005
Posted by lamoz
1. 나가면 김밥, 초코파이, 음료수 공짜로 준다

2. 월드컵 4년에 한번밖에 안하는데 시청광장, 광화문거리에서 대한민국 짝짝짝짝짝 할 기회 별로없음

3. 내가 민족투사가 된 기분 우왕ㅋ굳ㅋ

4. 이명박 타도 외치고 청와대로 가려고 하면 뭔가 있어보임

5. 미국 소고기 먹으면 광우병걸려서 죽음. 미국, 한나라당 나쁜 놈들임 ㅋ
철저하게 관리하고 개끗한 한우는 무조건 짱이라능...

6. 솔까말 집에만 있고 친구도 없어서 여자만날기회도 없는데 시위나가서 전경들한테
욕한바가지 퍼붇고 정권교체 떠뜰면 여자들 보고 뻑감, 부비`부비도 할 수 있고 잘하면 사귈수도 있음 ㅋ

7. 시위나가서 찍은 사진 싸이에 올려야 간지남^^
Posted by lamoz
한우도 소의 뼈를 갈아 먹이며 알다시피 광우병의 원인은 소에게 육식을 시킨 탓이다. 사료는 대부분 수입산으로 그원료가 불분명하다. 또한 투여하는 항생제또한 엄청나다.

한국은 한번도 광우병 발병이 없는것 처럼 보이지만 사실 수출을 목적으로 하지않고 내수용으로만 생산을 하니 철처한 검역체계같은것은 전무하다. 발병이 되었다하더라도 쉬쉬해버리면 그만인것이다. 물론 아직까지 인간이 감염되었다고 확정된 케이스는 없다.

까다롭기 그지없는 미국소에대한 우려와는 달리 아무도 안전성에 대해 의문을 가지지 않는다.
KBS에서 잠시 한우에 대한 내용을 다루긴했지만 미국소 잡기, 아니 이명박 잡기로 관심이 집중되어 있는 이상 한우에 대한 안전성여부는 그 누구도 장답할수없다.

현재 한국에 유통되고 있는 소고기중 가장 안전하다 판단 될만한것은 방목식으로 소를 키우는 호주,뉴질랜드산 소고기뿐이다.
Posted by lamoz